2019-11-21 17:53 (목)
신한은행 ‘신한 첫급여 드림 적금’ 출시
신한은행 ‘신한 첫급여 드림 적금’ 출시
  • 이성범기자
  • 승인 2019.05.08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테크 기쁨을 드려요”

 

신한은행은 첫 급여이체 고객이 적금 가입 시 추가 우대 이율을 제공하는 ‘신한 첫급여 드림(Dream) 적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신한 첫급여 드림은 사회에 첫 발을 내딛는 새내기 직장인뿐만 아니라 급여계좌를 옮겨 급여를 신한은행 계좌로 받는 고객 모두에게 우대 금리 혜택을 제공하는 상품으로 월 100만원까지 납입 가능한 1년제 적금상품이다. 기본금리 2%에 급여이체 실적에 따라 스텝업(Step-Up)방식의 우대이자율을 적용한다.
스텝업 우대이자율이란 급여이체 누적 실적이 늘어날수록 우대이자율도 점점 증가하는 방식으로 ▲급여이체 실적 3개월 달성시 이후 입금분부터 우대이자율 연1.0%포인트 ▲6개월 달성시 이후 입금분부터 우대이자율 연 2%포인트 ▲9개월 달성시 이후 입금분부터 우대이자율 연 3.0%포인트를 각각 적용한다. 가입 후 9개월 급여이체 실적 보유 고객은 다음 월 입금분부터 3개월간은 최고 연5.0% 이자율을 적용 받는다.
신한은행은 상품 출시 기념 이벤트로 5월말까지 원신한 금융플랫폼 신한플러스를 통해 ‘첫급여 드림 적금’을 10만원 이상 가입 시 최대 1만 마이신한 포인트를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처음으로 급여를 받는 사회 초년생 고객들이 재테크에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첫 급여 드림적금을 출시했다”며 “이 상품이 사회생활로 받은 소중한 첫 월급으로 목돈마련의 꿈을 이루는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