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4 08:44 (화)
하나은행, ‘일달러 외화적금’…1인 1외화자산 시대,
하나은행, ‘일달러 외화적금’…1인 1외화자산 시대,
  • 한겨레 기자
  • 승인 2020.10.19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화 1달러로 시작한다”

 

하나은행은 코로나19로 인해 기축 통화인 미국 달러 자산에 대한 수요와 해외 주식투자와 관련해 직접 주식 계좌에 이체하고자 하는 니즈가 증가함에 따라 소액으로 부담 없이 시작할 수 있고 자동이체와 환율알림 기능으로 자산관리까지 가능한 ‘일달러 외화적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미화 1달러부터 시작할 수 있는 이 적금은 가입기간 6개월로 매월 최대 미화 1000달러까지 횟수 제한 없이 자유로운 납입이 가능하며 5회까지 분할 인출 할 수 있다. 또한 가입 후 1개월만 지나도 현찰수수료 없이 달러지폐로 바로 찾을 수 있고 손님이 지정한 환율을 알려주는 환율 알림 기능으로 똑똑한 자산관리가 가능하다.
가입은 개인에 한해 1인 1계좌로 개설 가능하고 금리는 고시금리를 제공하나 특별히 2021년 3월 2일까지 가입 시에는 연 0.10%의 이벤트 금리를 추가로 제공한다.
하나은행은 상품 출시를 기념해 가입금액에 상관없이 가입 축하금으로 미화 1달러를 적립해 주고 자동이체로 적금을 납입할 경우 하나금융그룹 통합 멤버십 프로그램인 하나멤버스를 통해 최대 3000 하나머니를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