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3 07:55 (금)
“고통받는 소상공인 지원한다”
“고통받는 소상공인 지원한다”
  • 한겨레 기자
  • 승인 2021.03.10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K기업은행, ESG인증등급 획득 채권 1조500억원 발행

 

 

IBK기업은행(이하 기업은행)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인증등급 최고 등급을 받은 원화 중소기업금융채권을 발행했다.
1조500억원 규모로 1년 만기 5500억원, 3년 만기 5000억원이다. 국내 은행권에서 발행한 ESG채권 규모 중 역대 최대 규모다. 발행 금리는 각각 0.81%, 1.10%다.
이번에 발행된 채권은 ESG인증등급제도를 도입해 한국신용평가로부터 사회적 채권 가운데 최고 등급인 ‘SB1’을 받아 채권의 투명성과 투자자의 신뢰도를 제고했다.
ESG인증등급은 발행채권에 대해 외부전문기관이 관리기준 및 사후관리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5개 등급으로 평가해 공시한다. 조달된 자금은 코로나19로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 대한 금융지원과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활용될 예정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ESG채권 인증등급 획득은 윤종원 행장의 의지가 반영된 결과”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ESG채권 발행으로 정책금융 지원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