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 14:50 (월)
RPA 3단계 확대로 업무 효율성 극대화
RPA 3단계 확대로 업무 효율성 극대화
  • 한겨레 기자
  • 승인 2021.09.08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순 업무 소요시간 줄이고 대고객 업무 강화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지난 8월 19일 저비용·고효율 업무체계 혁신을 위한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Roboric Process Automation)’를 확대 실시했다. 앞서 우리은행은 2019년 RPA를 도입한 이래 두 번에 걸쳐 총 59개 업무에 적용하여 누적 기준 RPA업무 210만건 처리, 기회비용 108억원 절감, 업무시간 13만 시간 감축 등 많은 성과를 거두었다.


이번 RPA 3단계 확대 시행을 통해 △내부통제 강화 △휴먼리스크 감소 △업무 효율화 △영업점 업무경감을 위해 총 20개 업무를 추가했으며 이를 통해 기회비용 37억원 절감 및 업무시간 4만 시간 추가 감축하는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비대면 채널의 상품정보 제공 적정성 점검을 통해 금융소비자보호 등 컴플라이언스를 대폭 강화하는 한편, 전자등기 후 사후확인, 지식재산권 담보대출 담보관리와 같은 영업점 대상 업무를 자동화함으로써 업무경감 효과를 확대해 나가고자 한다. 
향후 우리은행은 RPA 업무 분석부터 설계, 개발까지 전 과정을 내재화 추진은 물론 이와 관련한 개발인력도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갈 예정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RPA 3단계 확대 실시를 통해 단순 업무에 소요되는 업무시간을 줄여 직원들이 고객 업무에 보다 집중하는 환경이 조성될 것”이라며 “향후 AI 기반 문자판독(OCR) 시스템 및 프로세스마이닝(Process Mining) 등 디지털 신기술과의 접목을 통해 업무 효율성을 더욱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