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1 15:27 (화)
정기예금보다 수익률 높고 원금 보존
정기예금보다 수익률 높고 원금 보존
  • 이성범 기자
  • 승인 2022.04.15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은행, 퇴직연금 ‘원금보존 추구형 ELB’ 출시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이 퇴직연금 손님을 위한 ‘원금 보존 추구형 ELB’ 상품을 내놨다.
새롭게 선보인 ‘원금보존 추구형 ELB’는 코스피200과 유로스탁스50 지수에 따라 수익이 결정된다. 평가 일에 두 개의 지수와 가입 시점의 지수(최초 기준가격)를 비교해 사전에 정해진 조건을 만족하면 수익을 지급하는 구조다.
하나은행에 따르면 상품 만기는 3년이지만 1년마다 조기상환 가능 여부를 평가해 만기 전에도 수익을 실현할 수 있다. 시장 상황이 좋지 않아 지수가 하락해 지급조건을 충족하지 못해도 투자원금을 지급하는 원금 보존 추구형 상품이다.
이번 상품은 조기상환 평가일이나 만기일의 기초자산 가격이 모두 최초 기준가격 이상이면 연 4.4%를 지급하는 구조다. 가입 후 1년 후 시점인 조기상환 평가 일에 조건을 충족하면 4.4%, 2년 후 충족 시 8.8%, 만기일에 충족 시 13.2%를 지급한다. 만기일에 조건을 충족하지 못해도 0.5%를 지급한다.
하나은행은 “특히, 최근 금리 인상과 우크라이나 사태 등으로 변동성이 커지면서 주식시장에 직접 투자하기를 꺼리는 고객에게 정기예금 대비 높은 수익률을 추구하면서 만기 시에 원금을 보존할 수 있어 퇴직연금 상품 가입 시 선택의 폭을 한층 넓혀줄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이 상품은 신규로 퇴직연금에 가입하는 고객은 물론 기존 퇴직연금 이용자도 가입할 수 있다. DB, DC, IRP 제도에 모두 제공된다.
김미숙 하나은행 연금사업본부장은 “ELB 상품은 퇴직연금 손님의 다양한 투자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마련하게 됐다”며 “지속적인 신상품 개발과 함께 체계적인 인프라 구축으로 더 나은 수익률로 보답하는 퇴직연금 1등 은행이 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