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1 15:27 (화)
당신의 재도전을 지원합니다
당신의 재도전을 지원합니다
  • 한겨레 기자
  • 승인 2022.05.10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 리본 스페이스’ 개소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이 창업진흥원(원장 김용문)과 업무협약을 통해 재도전 창업기업 지원의 하나로 ‘신한 리본 스페이스(SHINHAN Re-Born Space)’를 개소했다.

‘신한 리본 스페이스’는 재도전 창업기업과 재창업자에 대한 지원을 목적으로 창진원과 함께 설립했다. 신한은행이 운영 중인 다목적 문화공간 신한아트홀에서 프로그램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재창업자 자금유치와 성장기반 확보를 도와줄 IR 행사 개최 및 네트워킹 ▲제품전시회와 같은 사업연계 프로그램 ▲재창업자 지원 강화와 애로사항 청취를 위한 간담회 등이 있다.

또 재창업자들의 심적 안정과 견문 확대를 위해 ▲인문·경제·철학 등 다양한 주제의 강연회 ▲음악과 토크가 함께하는 감성 콘서트 등의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해 재창업자들을 다양한 방면에서 응원한다.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은 “재도전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뜻 깊은 일을 함께하게 돼 기쁘게 생각하고 재도전을 하는 분들이 힘을 얻을 수 있도록 잘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김용문 창업진흥원장은 “‘신한 리본 스페이스’ 개소를 계기로 재도전 창업기업을 위한 다양한 민관 협업 모델을 마련해 재창업자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신한은행이 2008년 1월 개관해 운영 중인 신한아트홀은 순수 국내파 클래식 유망주를 발굴·지원하는 신한음악상, 음악을 공부하는 중고생들에게 무료로 대관해 생애 첫 독주회 기회를 제공하는 신한라이브클래식, 신진작가들의 미술품 전시를 지원하는 ‘Shinhan Young Artist Festa’(신진작가공모전) 등 문화예술지원사업을 시행해 메세나(Mecenat)를 통한 사회책임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