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1 15:27 (화)
美 제퍼리스 금융그룹과 협력 방안 모색
美 제퍼리스 금융그룹과 협력 방안 모색
  • 한겨레 기자
  • 승인 2022.06.07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IB시장 공략·고객 가치 증대 논의 
미 글로벌 투자은행 제퍼리스의 브라이언 프리드만 회장(좌)과  KB 금융그룹 윤종규 회장(우)

 

KB금융그룹 윤종규 회장이 최근 KB증권의 업무 협약 파트너인 미 글로벌 투자은행 제퍼리스의 브라이언 프리드만 회장을 만나 그룹 차원의 글로벌 IB시장 공략과 파트너십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KB금융그룹은 앞으로 미 제퍼리스 금융그룹과 은행, 증권, 자산운용, 캐피탈의 해외 대체투자 시장 관련 취급 자산 확대를 위해 IB분야 협력 강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제퍼리스 금융그룹과의 미팅에는 KB금융지주의 윤종규 회장과 이동철 부회장, 서영호 재무총괄(CFO) 전무를 비롯해 KB증권의 박정림·김성현 대표, KB국민은행의 우상현 CIB고객그룹 부행장 등이 참석했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최근 급격히 성장하고 있는 글로벌 기관과 개인 투자자의 수요에 한발 앞서 대응하기 위해 메이저 글로벌 IB와의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KB금융그룹과 제퍼리스 금융그룹이 다양한 협력 방안을 모색해 고객 가치 증대와 글로벌 사업영역 확장을 동시에 이루겠다”고 말했다. 

앞서 윤종규 회장은 지난 3월 열린 정기주주총회에서 미래 성장 동력의 하나로 글로벌사업영역 확장을 강조했다.

제퍼리스는 지난해 매출 기준 글로벌 IB랭킹 8위, 글로벌 ECM 랭킹 7위를 기록했다. 미국, 유럽, 아시아 등 전 세계 40여 곳에 4500여 명의 직원이 근무하고 있는 글로벌 메이저 투자은행이다. 지난해 일본 SMBC그룹과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고, 미국 레버리지 파이낸싱 및 헬스케어 관련 투자은행 업무, 일본 기업의 글로벌 기업 M&A자문 등의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