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1 15:27 (화)
고창리뉴어블과 신재생에너지사업 협력
고창리뉴어블과 신재생에너지사업 협력
  • 이성범 기자
  • 승인 2022.06.13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인 소득 증가·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NH농협리츠운용(대표이사 서철수)은 지난 5월 23일 서울 영등포 본사에서 고창리뉴어블(대표이사 김명관)과 신재생에너지 사업 관련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대상 사업은 전북지역에서 개발 중인 염전, 수상 태양광 및 해상풍력 사업을 포함한 4~5개 사업을 시작으로 간척 농지를 활용한 영농형 태양광 등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NH농협리츠운용은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 관련 금융구조 설계와 투자자 확보를 담당하고, 고창리뉴어블은 사업개발과 인허가 진행을 담당하는 등 양사 간 시너지를 극대화하기로 했다. 

고창지역 농업인이 주축이 돼 설립된 고창리뉴어블은 농업·농촌을 잘 알고 있는 NH농협리츠운용의 사업 참여를 반기는 분위기다.

서철수 NH농협리츠운용 대표이사는 “신재생에너지사업 전체 지분의 일정 규모를 지역주민에게 제공하는 주민참여형 사업으로 농업인 소득 증가와 지역 내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에 기여하는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NH농협리츠운용 관계자는 “유럽 선진국의 풍력·태양광발전의 성공도 지역주민 참여가 주요했다”며 “이번에 추진 중인 사업모델도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형태라는 점에서 사업 성공 시 국내 신재생에너지사업의 기본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