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1 09:22 (수)
손흥민 골든부트 기념메달 2300장 제작..... 한국조폐공사
손흥민 골든부트 기념메달 2300장 제작..... 한국조폐공사
  • 이욱호 기자
  • 승인 2022.09.19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익금 일부 유소년 축구 발전기금 기부

 

한국조폐공사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의 골든부트 수상 기념 메달을 내놨다. 
메달은 손흥민의 세리머니 모습과 축구화 상징적으로 담았다. 리치에서 자세히 소개한다.

조폐공사는 지난 8월 24일 서울 마포구 플래그십 스토어 오롯디윰관에서  손흥민의  ‘Golden Boot Winner’ 기념 메달을 공개하고 조폐공사 쇼핑몰을 통해 판매에 들어갔다. ‘Golden Boot Winner’는 영국 프리미어리그 최고 득점왕에 오른 선수에게 주는 상이다. 손흥민은 2021~2022시즌 23골로 이 상을 받았다.


‘손흥민 골든부트 수상 기념 메달’은 사각 형태에 금메달, 백금메달, 은메달 등 총 3종 2300장 한정 출시됐다. 기념 메달에 백금 소재를 적용한 것은 공사 최초로 메달의 보존 가치를 높일 것으로 전망된다. 메달 앞면은 득점왕을 확정한 23번째 골을 기록한 후 팀 동료들과 환호하는 손흥민을, 뒷면에는 축구화를 신은 손흥민의 모습과 함께 서명하는 장면을 각각 담았다. 축구화 속 ‘HM7’의 이니셜도 추가했다. 


판매가격(부가세 포함)은 개당 ▲금메달(순도 99.9%·중량 31.1g·직경 28.9x28.9㎜) 385만 원 ▲백금메달(순도 99.9%·중량 31.1g·직경 28.9x28.9㎜) 275만 원 ▲원형 은메달(순도 99.9%·중량 31.1g·직경 40㎜) 19만8000원이다.


손흥민이 득점왕으로 기록된 23골을 상징해 2300장 한정 수량 제작됐다. 기념 메달 판매는 공사 최초로 추첨방식을 도입했다.

수량은 금 300장, 백금 500장, 은 1500장 등 총 2300장으로 금, 백금, 은 종수별 1인당 한 장씩 신청할 수 있다. 추첨을 통해 중복 신청 여부를 체크한 뒤 9월 20일 당첨자를 발표한다. 낙첨자 환불은 9월 20일부터 23일까지 진행된다. 조폐공사는 손흥민의 높은 인기를 반영해 구매 희망자가 대거 몰릴 수 있어서 공정한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추첨방식을 도입했다.


기념 메달의 판매 수익금 일부는 손흥민의 뜻에 따라 국내 유소년 축구 발전기금으로 후원할 예정이다. 조폐공사는 지난해 7700장의 ‘손흥민 선수 기념메달’을 출시, 판매 수익금 5000만 원을 국내 유소년 축구 발전기금으로 기부한 바 있다.  


손흥민은 아시아인 최초 유럽 빅 리그 100호 골 돌파를 비롯해 ▲2년(2019·2020년) 연속 FIFA-FIFPro 베스트 11 최종후보에 선정 ▲2020년 70m 드리블 골로 프리미어리그(EPL) 올해의 골에 선정 ▲FIFA 푸스카스상 수상 ▲프리미어리그 2021/22 ‘골든부트 위너’ 까지 명실상부 아시아 최고의 스포츠 스타로 등극, 대한민국 국가 브랜드를 높이고 있다.


반장식 조폐공사 사장은 “손흥민의 골든부트상 수상으로 우리나라 브랜드 이미지가 크게 올라간 것을 기념해 기념메달을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한국을 빛낸 세계적 인물, 문화콘텐츠 등을 담은 고품격 기념 메달을 꾸준히 선보여 국가 브랜드를 높이는 데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이욱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