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년 그룹으로 거듭나겠다”
“100년 그룹으로 거듭나겠다”
  • 김은희 기자
  • 승인 2019.07.01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 혁신’에 박차 가하는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이 금융권 안팎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취임 2년차에 들어서면서 ‘금융 혁신’에 박차를 가하고 있어서다. 게다가 ‘동에 번쩍, 서에 번쩍’하는 발 빠른 행보에서는 그의 열정을 충분히 엿볼 수 있다. 사실 그는 채용비리, 횡령 등 비도덕적 행태로 혼란스러웠던 DGB금융의 구원투수로 사령탑에 올랐다. 그리고      1년이 지난 현재 김 회장에 대한 평가는 빠른 지배구조 안정화와 체질개선, 영업 강화를 이뤘다는 것으로 모아지고 있다.   리치  를 통해 자세히 알아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